즐겨찾기 추가     시작페이지로 설정 처음으로  l  로그인  l  회원가입  l  사이트맵

>
회원가입   l   아이디/비밀번호찾기
‘제38회 2023년 상반기 ...
‘제37회 2022년 하반기 ...
제37회 「2022년 하반기 ...
 
HOME > 해외시장정보 > 최신뉴스
[2024] [미국] EPA, 고와누스 운하 슈퍼펀드 부지 정화 명령 개정
이름 관리자 waterindustry@hanmail.net 작성일 2024.07.04 조회수 415
파일첨부

[미국] EPA, 고와누스 운하 슈퍼펀드 부지 정화 명령 개정

3천7천만 달러 투입, 운하 중류(RTA 2) 구간 정화 요구 명령


 

고와누스 운하 RTA 구역 위치도 [사진제공 = EPA]

 

미국 환경보호청(EPA)은 6월 27일(현지시각) 뉴욕 브루클린(Brooklyn)에 있는 고와누스(Gowanus) 운하 슈퍼펀드 부지에 대한 행정 정화 명령을 수정했다고 발표했다. 이는  운하 중류 구간(RTA 2) 작업을 위함이다. 


리사 가르시아(Lisa F. Garcia) EPA 지역 관리자는 “고와누스 운하 상류(RTA 1)의 준설 및 캡핑 작업이 올해 7월에 완료될 예정”이라며 “이번 명령 개정으로 고와누스 운하의 다음 부분을 정화할 것이며, 이는 고와누스와 레드 훅(Red Hook) 지역 사회에 큰 이익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운하 상류(RTA 1) 구역의 준설 및 캡핑 작업은 2020년 말에 시작돼 올해 7월에 완료될 예정이다. 지난달 말 시작된 운하 중류(RTA 2) 구역 사전 작업에는 이 구역에서 작업을 수행하는 데 필요한 장비의 동원과 장비의 사용을 용이하게 하기 위한 준설 작업이 포함되며, 이후 잔해 제거 및 격벽 공사가 진행될 예정이다. 


새롭게 개정된 명령에 따라 본격적인 준설 및 캡핑작업을 진행한다. 총 3억 6천9백만 달러가 투입되는 이번 작업은 완공하는 데 수년이 소요될 것으로 예상된다. 


RTA 2 구역의 세부적인 엔지니어링 및 설계 작업은 RAT 1 구역의 작업과 병행해 진행돼 작업 속도를 가속화했다. 운하의 하류 구역인 RTA 3은 RTA 2 작업이 완공된 후 시행될 것으로 예상된다. 


EPA, 뉴욕주 환경보존국(NYSDEC), 뉴욕주 보건부(NYSDOH)는 이 작업을 계속 감독할 것이다. 


명령 개정안은 EPA가 고와누스 운하 부지의 오염에 대해 가장 큰 책임을 져야 한다고 결정한 여섯 당사자에게 발행됐다. 여섯 당사자는 브루클린 유니온 가스회사, 내셔널그리드 뉴욕지사, 뉴욕시, 에디슨 주식회사, 헤스 코퍼레이션, 하니웰 인터내셔널 주식회사, 브루클린 개선 회사다.


고와누스 운하 퇴적물에는 다환방향족탄화수소(PAHs), 폴리염화바이페닐(PCBs), 수은, 납, 구리를 포함한 중금속 등 12종 이상의 오염물질이 포함돼 있다. 


2013년 고와너스 운하 슈퍼펀드 부지 정화계획에는 산업 및 합류식 하수관거 유출수(CSO) 배출로 인해 축적된 퇴적물을 제거하기 위한 준설 작업이 포함돼 있었다. 


준설 후 준설 지역에 멀티레이어 캡(multilayer cap)을 설치하면 깊은 토착 퇴적물에 남아있는 화학 물질을 격리하고, 이동을 방지할 수 있다. 


이동성 액체 타르를 포함하고, 발굴하기에 너무 깊은 운하 바닥 아래의 토착 퇴적물 영역은 시멘트와 혼합되고 굳어져 운하의 물로 타르가 퍼지는 것을 방지한다. 


뉴욕시가 건설 중인 두 개의 CSO 저장 탱크는 CSO 고형물에서 발견되는 유해 물질이 운하를 재오염시키는 것을 방지한다. 


고와누스 운하 전체 정화 계획의 현재 비용은 운하 내 작업과 CSO 제어를 모두 포함해 20억 달러 이상으로 추정된다.


[원문보기]


EPA Reaches New Milestone in Cleanup of the Gowanus Canal Superfund Site Cleanup

Issues Order to Require $369 Million Cleanup of Second Canal Section


 

Today, the U.S. Environmental Protection Agency (EPA) announced that it has amended its administrative cleanup order for the Gowanus Canal Superfund site in Brooklyn, New York on June 27, 2024, to address the middle segment of the canal – known as Remediation Target Area (RTA) 2.


“Dredging and capping of the upper segment of the Gowanus Canal started in late 2020 andwill be completed in July. This is a major milestone in cleaning up the canal and improving water quality,” said EPA Regional Administrator Lisa F. Garcia. “Together with the extensive dredging, capping, and bulkhead repair work that has already been completed, this order will ensure the cleanup of the next portion of the heavily contaminated Gowanus Canal, which will be a huge benefit to the Gowanus and Red Hook communities.”  


Dredging and capping of RTA 1, the upper segment of the Canal, started in late 2020 andwill be completed in July. Initial RTA 2 work, which began in late June, includes access dredging to facilitate the mobilization and use of equipment needed to conduct work in this portion of the canal, followed by debris removal and bulkhead construction. The full-scale dredging and capping required by the newly amended order will follow. That work is estimated to cost $369 million and will take several years to complete. The detailed engineering and design work for RTA 2 was performed in parallel with the RTA 1 work to accelerate its progress. RTA 3, the lower segment of the Canal, is expected to be implemented after the completion of RTA2.


EPA and the New York State Department of Environmental Conservation (NYSDEC) are closely coordinating the cleanup of the Gowanus Canal and the surrounding area. EPA, NYSDEC, and the New York State Department of Health have been and will continue to oversee the work, which includes plans for community health and safety monitoring. The order amendment has been issued to six parties that EPA determined have the largest shares of responsibility for the contamination at the Gowanus Canal site: Brooklyn Union Gas Co. d/b/a National Grid New York; the City of New York; Consolidated Edison Co. of New York, Inc.; Hess Corp.; Honeywell International Inc., and The Brooklyn Improvement Co.


More than a dozen contaminants, including polycyclic aromatic hydrocarbons (PAHs), polychlorinated biphenyls (PCBs), and heavy metals, including mercury, lead, and copper, are present at high levels in the Gowanus Canal sediments. The 2013 cleanup plan for the Gowanus Canal Superfund site includes dredging to remove contaminated sediment from the bottom of the Canal that has accumulated because of industrial and combined sewer overflow (CSO) discharges. Following dredging, construction of a multilayer cap in dredged areas will isolate and prevent migration of any remaining chemicals in the deep native sediment. Certain areas of the native sediment, below the original canal bottom, that contain mobile liquid tar and are too deep to excavate, will be mixed with cement and solidified to prevent the spread of the tar into the water of the Canal. Two CSO retention tanks are being constructed by the City of New York will prevent the hazardous substances found in CSO solids from re-contaminating the Canal.The current cost of the overall cleanup plan is estimated to be over $2 billion, including both the in-Canal work and CSO controls.


[출처 = EPA(https://www.epa.gov/newsreleases/epa-reaches-new-milestone-cleanup-gowanus-canal-superfund-site-cleanup) / 2024년 7월 1일]

ⓒ글로벌물산업정보센터(www.waterindustry.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전글 [미국] 바이든 행정부, 24개 청정 에너지 프로젝트에 1천800만달러 지원
다음글 [한국] LG에너지솔루션, 호주 리튬 광산 대규모 투자 '고품질 원료 확보로 차별적 고객 가치'
글로벌물산업정보센터.   센터장 : 배철민
주소 : 서울시 송파구 삼전동 72-3 유림빌딩 5층 TEL (02) 3431-0210   FAX (02) 3431-0260   E-mail waterindustry@hanmail.net
COPYRIGHT(C) 2012 글로벌물산업정보센터. ALL RIGHT RESERVED.